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관광·건강
[날씨]올 들어 최강 한파…거제 영하 6도, 낮에도 영하권
서영천 대표기자 | 승인 2018.01.11 07:38

절기상 가장 춥다는 소한(小寒)이 1주일 지난 오늘(11일) 전국이 최강 한파로 꽁꽁 얼어 붙었다.

오전 6시 현재 거제지역은 올 들어 가장 추운 영하 6도를 기록했다. 낮에도 영하 0도 이상 올라가지 않을 정도로 매서운 날씨를 보일 것으로 기상당국은 전망했다.

내일(12일)은 오늘 보다 더 추워져 거제지역 최저 기온이 영하 7도로 더 내려갈 것으로 예보했다.

기상당국은 이같은 날씨는 주말인 오는 13일 오전부터 추위가 점차 누그러져 평년 기온을 되찾을 것으로 전망했다.

전국에도 밤사이 북극 한기가 밀려오면서, 현재 경기 북동부와 강원, 충북과 경북 일부 지방에는 한파 경보가 내려졌다. 서울을 비롯한 내륙 대부분 지방에도 한파주의보가 발령 중이다.

이 시각 강원도 대관령 기온은 영하 17.8도, 서울 영하 11.9도, 대부분의 남부지방도 영하 10도 가까이 떨어질 정도로 강추위를 보이고 있다.

호남과 제주도에는 대설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지금까지 제주 산간에는 33.2cm, 전남 나주에는 25.5cm의 많은 눈이 쏟아졌다.

이곳의 폭설은 내일(12일) 오전까지 계속되며 제주 산간과 울릉도 독도에는 30cm 이상, 호남 서해안에는 10cm 이상, 충남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최고 8cm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기상당국은 “강추위에는 노약자나 어린이는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외출시에는 옷을 따뜻하게 입되 여러 겹을 껴입어 보온 효과를 극대화 하고, 운동시에도 추위에 대비해 보온용 모자나 장갑 등 보온장비를 충분히 갖춰 사고에 대비”토록 당부했다.

한편, 10일 오후부터 거제에서는 보기 드물게 내리던 올해 첫 눈은 기온이 더 이상 내려가지 않으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곧 바로 녹아 차량 등 통행에 별다른 지장을 주지 않았다.

서영천 대표기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천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HOT 뉴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