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경제
서일준 시장 후보, "변광용 후보 변명 안타깝다"
거제저널 | 승인 2018.05.14 17:20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거제시장 후보가 서일준 후보 측의 맞장토론 제안을 거부했다.

변 후보는 14일 거제시청 브리핑 룸에서 맞장토론 거부이유에 대해 “선거캠프에서 알아보니 선거법상 불가하더라, 내용도 주제도 방식도 없는 토론제안은 상식 밖”이라고 언론을 통해 밝혔다.

이에 대해 서 후보 선대본은 “변 후보가 선거법 운운하며 맞장토론에 나서지 못하는 것은 결국 자신이 없기 때문이 아니냐”고 꼬집었다.

이어 “설마 선거법을 위반하면서 만나자고 하겠는가. 변 후보는 서일준과 만나는 것이 그리 어려운가. 상대 후보와 당당히 맞설 용기조차 내지 못하는 후보와 선거전을 치루고 있다는 사실이 안타깝다”고 말했다.

선대본은 “맞장토론은 평소 후보가 가진 소신과 신념을 여과 없이 밝혀 거제시민들에게 변별력을 심어주는 방법이라며 지금이라도 늦지 않으니 시민을 위해 용기를 내라”고 촉구했다.

서 후보 캠프는 지난달 26일과 지난 10일 “시장 후보라면 거제시민에게 시장후보 개인이 가진 역량과 자질을 눈앞에서 객관적으로 검증하고, 의혹이 있는 부분은 직접 해명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야 하는 것은 당연한 의무”라며 두 차례 맞장토론을 제안했다.

맞장토론은 후보자가 거제시청 브리핑 룸에서 만나 신문과 방송 기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정해진 룰 (질문과 답변의 시간을 정해 교차방식으로 진행)에 따라 맞장토론(난상토론)으로 진행하자고 제안했다.

또 이 광경을 거제시민들이 실시간으로 지켜 볼 수 있도록 지역방송이나 SNS를 통해 생중계 하자고 주장했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