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단신
거제대 간호학과, 아주대병원 간호사 공채 '12명' 합격
거제저널 | 승인 2018.09.07 11:46

거제대학교(총장 전영기) 간호학과(학과장 이수연)는 2018년 아주대학교병원 간호사 공채에서 2019년 2월 졸업 예정자 77명 중 12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밝혔다.

1996년부터 임상실습을 통해 거제대와 인연을 맺은 아주대병원은 원거리 이동에 대한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거제대 임상실습 참여 학생들에게 기숙사를 지원해 만족도를 높였다.

이는 졸업생들의 질 높은 취업으로 이어지는 계기가 됐으며, 거제대학교 간호학과 발전의 큰 원동력이 됐다.

아주대병원은 3주기 연속 보건복지부 상급종합병원 지정(2018~2020)됐다. 국제의료기관 평가위원회(JCI) 인증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료기관 적정성 평가, 4대암 적정성 평가 등 각종 의료기관 평가에서 최상위 1등급을 받는 질 높은 수준으로 평가받고 있는 대학병원으로 손꼽힌다.

아주대병원 '경기남부권역 외상센터'의 이국종 교수는 영화 공동경비구역(JSA)에서 총상을 입은 북한군을 치료한 것으로 유명하다.

한편, 보건의료정책 변화와 간호사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 아직도 OECD 평균 의료기관 근무하는 간호사 수 6.5명에 비해 우리나라는 3.5명으로 부족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는 간호 입학정원을 확대·추진하고 있다.

거제대학교 간호학과 역시 부족한 간호사 인력을 배출하기 위해 교육부로부터 2018학년도 입학정원을 증원(65명→80명) 인가 받은바 있으며, 2019학년도 증원(80명→94명) 인가를 받아 2019학년도 수시1차 신입생을 모집 중이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독자 2018-09-11 08:57:42

    기사내용중 이국종교수님의 치료이야기는 실제 있었던 내용이지 영화속의 이야기가 아님을 정정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삭제

    HOT 뉴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