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관광·건강
'(주)거제저도유람선' 우선협상 대상자 선정
거제저널 | 승인 2019.08.23 18:07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거제저도유람선이 추가 투입한 '저도 1호' 모습. 승선인원 256명의 156톤급이다>

거제시는 23일 ㈜거제저도유람선(대표 김재도)을 '저도 유람선 운항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6일부터 20일까지 공개모집을 통해 거제지역 4개 유람선사로 부터 신청서를 제출받아  22일 우선협상 대상자 선정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서류심사 및 현장실사를 거쳤다.

이날 심사위원들은 계획상 먼저 서류검토를 하도록 돼 있었으나, 일부 위원이 심사에 신중을 기하기 위해 현장부터 점검한 후 평가하자는데 의견이 모아졌다.

이어,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남부, 일운, 하청, 장목에 소재한 4개 응모업체에 대한 현지실사를 차례로 마친 후 시청 회의실로 돌아와 회의를 재개, 오후 7시를 넘겨서 최종 결론을 내리게 된 걸로 전해졌다.

선정심사위원회는 거제시의원, 해양토목공학 전공교수, 통영해양경찰서 관계자 및 거제지역 민간 관광전문가 등 4명의 외부위원과 거제시 해양, 선박, 관광분야 간부공무원 3명 등 모두 7명의 위원으로 구성돼 있다.

거제시는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거제저도유람선과 저도 시범개방 기간 중 유람선 운항에 필요한 세부사항을 논의한 후 최종 합의가 이루어질 경우 조만간 저도 유람선 운항사업 계약을 체결한다는 방침이다.

이에따라 오는 9월 중순경에 있을 저도 시범개방 준비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거제저도유람선과 오는 9월 5일까지 본 계약을 마무리 지을 계획이다.

계약이 체결된다면, ㈜거제저도유람선은 1년간 저도 유람선 운항사업에 대한 일정 부분의 권리와 의무를 갖게 되며, 계약기간이 종료되면 자동적으로 그 권리와 의무는 없어지게 된다.

거제시는 저도 상생협의체에서 합의한 내용에 따라 시범개방 1개월 후 시범운영 결과를 반영해 저도 상생협의체 협의를 거쳐 저도 입도 횟수와 인원을 조정할 예정이다.

거제시 관계자는 "지역 유람선 업계에서 우려하고 있는 저도 유람선 운항사업 후발주자에 대한 불이익, 우선 사업자에 대한 가점 등 특혜는 사전에 분명하게 차단해 불필요한 오해로 인한 업계 간 경쟁, 관광객 불편 등 사회적 비용을 최소화 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거제시민과 국민 염원에 따라 저도 방문이 확대되거나 저도 유람선 운항사업을 다각화할 필요가 있을 경우 국방부, 해군과의 협의를 거쳐 지역 유람선사를 대상으로 추가 유람선 운항사업자를 선발할 계획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거제시와 국방부, 해군 등 유관기관이 참여하고 있는 '저도 상생협의체'는 지난 5월9일 열린 3차 회의에서 오는 9월부터 1년 동안 저도를 시범개방 하는데 합의했다.

시범 개방은 주말을 포함한 5일(화, 수, 금, 토, 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하루 2차례 유람선이 운항하며, 입도 인원은 하루 600명으로 제한했다.

<22일 선정심사위원들의 현지실사 모습>
<거제저도유람선의 '섬여행 1호' 모습. 승선인원 196명의 104톤급이다>
<거제저도유람선의 '섬여행 1호' 항해 모습>
<거제저도유람선의 매표소 및 부속시설 전경>
<거제저도유람선 인근에 거제시가 조성한 해양낚시터가 있다>
<거제저도유람선 매표소 건물 뒷쪽에 거제시가 조성한 캠핑야영장 전경>
<거제저도유람선 계류장 뒷편에 거제시가 조성한 망봉산 둘레길 일부>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HOT 뉴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