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일반뉴스
거제 청년, 역량강화 선진지 견학“청년꼰대”에게 듣는 청년들의 이바구!
거제저널 | 승인 2021.11.23 09:51

거제시는 청년정책네트워크와 청년정책위원, 청년동아리 회원 등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난 20일 부산에 위치한 ‘공공플랜’ 및 ‘이바구 마을’에 청년 역량강화 선진지 견학을 다녀왔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선진지 견학은 거제시 주관 청년 지원사업에서 활동하는 청년들이 타지역 청년기업의 우수사례를 접하고, 거제시 청년정책에 어떻게 접목하고 풀어나갈지 고민하는 시간을 갖고자 추진됐다.

‘공공플랜’은 벽화작업부터 시작해 도시재생 프로젝트, 메이커 스페이스 등 여러 분야에서 지역 주민과 소통해 동네를 더욱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기 위해 기획하고,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1년 청년마을 ‘이바구 마을’을 운영하는 청년기업이다.

‘공공플랜’의 이정우 공동대표는 이바구 마을의 공간과 성장과정을 소개했고, 현시대 청년들이 가진 꿈과 현실을 거제 청년들과 공유하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후 최대 규모의 문화복합 생산 플랫폼 ‘피아크’에 방문해 문화, 예술, 식음료 등 다양한 콘텐츠를 경험했고, 순수 청년으로 구성된 극단 BNK 조은극장을 방문해 연극을 관람하며 견학을 마무리했다.

심태명 시정혁신담당관은 “이번 청년 역량강화 선진지 견학은 청년들이 도시재생 및 로컬 콘텐츠의 우수 활용 사례를 접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거제시의 청년정책도 선진 모델이 될 수 있게 거제청년의 취향과 지역의 실정을 반영한 정책을 발굴하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