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조선 일반뉴스
공원묘원 성묘 시 '생화' 사용 권장
거제저널 | 승인 2023.01.17 14:09

거제시는 명절 기간 공원묘원 성묘 시 플라스틱 조화 대신 생화를 사용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플라스틱 조화는 합성섬유, 플라스틱, 중금속이 함유돼 재활용이 어려움며, 소각·매립으로 처리를 해야 하는 등 환경과 인체에 악영향을 끼친다.

시에서 명절마다 발생하는 '플라스틱 조화' 쓰레기는 5톤 이상으로 설, 추석, 청명, 한식 등을 포함하면 한해 12톤가량 발생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이에 거제시는 조화를 판매하는 공원묘지 인근 주민들에게 생화, 또는 종이로 만든 조화를 판매하도록 협조를 요청하고, 성묘객들도 생화나 종이 조화를 헌화하도록 홍보를 하고 있다.

자원순환과 부서장은 “공원묘원 내 플라스틱 조화는 플라스틱 미세먼지 발생과 소각처리 시 탄소 배출 등 대기환경과 시민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이 크다”며 “성묘 시 생화로 헌화하는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