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사고] 거제 하청 정박 어선 폭발 화재...외국인 선원 2명 중화상
서영천 대표기자 | 승인 2024.05.28 06:59

27일 오후 2시10분께 거제시 하청면 칠천도 한 선착장에서 정박 중이던 20톤급 멸치잡이 어선 엔진실에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엔진실에서 작업하던 30대 인도네시아 선원 2명이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가 발생하자 거제소방서는 119구조대와 진화인력을 사고 현장에 출동시켰으나, 초기 자체 진화로 다행히 큰 불로 이어지진 않았다.

이날 불로 기계장치와 엔진실 일부를 태워 소방서 추산 120만 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났다.

화상을 입은 피해 외국인 2명은 병원에서 치료중이나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영해경과 소방당국은 작업자들이 인화성 물질인 ‘시너’를 사용해 엔진실 기름 떼 제거 작업을 하던 도중 유증기 폭발로 인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서영천 대표기자  gjjn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천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