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세상보기
'참 쪼잔하고 유치한' 대선(大選)[칼럼] 서영천 / 거제저널 대표기자
거제저널 | 승인2022.01.17 16:02
  • 오죽하면 2022-01-21 15:27:40

    웃기지 마라. 두놈 다 똑같은 놈들이다. 한 놈은 어리버리 도리도리 쩍벌! 또 한놈은 양아치보다 못한 입을 가진 인간이지. 아주 간사한 놈!!! 난 여기 칼럼이 백번 맞다고 생각한다. 허경영을 청와대로   삭제

    • 수월한시민 2022-01-19 12:47:12

      무속과 무당은 정보가 없고 사회현상을 모를때 무당과 명리를 이용하는 사람도 있니다,
      대부분은 공부해서 정보를 얻고 알려고 하지요,극히 일부는 알아보기가 힘드니 무당이나 명리에 의존합니다. 일부 개인들이 가끔사용하지요
      국가의 운영은 예날이나 고조선시대에나 무속에 의존하는일이 가능했던일이고 지금의 시대에 정보나 과학,학문에 의존하지않고 무속이라고요, 이게 별거 없다고요,
      정신차리십시요   삭제

      • 수월한시민 2022-01-19 09:27:13

        이게 별것이 없었다고요
        무감각하고 굳어있는 생각은 세상의 흐름을 못따라간다는 이야기지요
        무속과 독재와 친일파의세계 과거의 세계로 가자는것입니다   삭제

        • 나라걱정 2022-01-18 11:05:38

          역사를 잊은 민족은 미래가 없다던 단재 신채호선생의 말처럼 선조,인조 그리고 자기 부인의 권력 유지를 위해 외세를 끌어들이고 나라를 잃은 고종의 무능함을 보더라도 이번 대선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생각하게 된다.
          단순히 전문가만 앉히면 잘 돌아가는 것 처럼 얘기하는 어느 후보의 말이 과연 정답일까? 선조는 임진왜란 직전 당시 일본의 정세를 살피게 했지만 임진왜란은 일어났고, 국운이 다한 명나라에 사대를 했던 인조는 병자호란을 겪었으며, 민비(명성황후)와 의붓오빠들의 권력을 지켜주기위해 아버지 흥선대원군을 몰아냈던 고종은 나라를 잃었다.   삭제

          • 거제시 2022-01-18 10:09:21

            정권교체해애되는건 맞는데 후보자부인 수준이 참 바닥이다   삭제

            • 시민 2022-01-17 20:20:40

              후보자 부인으로서 이정도는 당연한거죠 정권교체 이뤄야 합니다
              남부내륙철도 정부고시 났음에도 그 흔한 현수막 한장 안걸고 있네요
              남의동네 가덕도 신공항 현수막 수없이 걸더니 이러니 거제도 꼬라지가 이모앙 이꼴 엉망이것죠   삭제

              • 시민2 2022-01-17 16:16:57

                아주 시원하고 통쾌한 글입니다. 강추!! 중앙으로 가야겠소 ㅋ   삭제

                • 시민 2022-01-17 16:08:08

                  이번에 정권교체 바로 세워 무너진 사법체계 바로 세워야 한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