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의회/국회
김한표 의원, 대우조선 협력업체 성과급 지급 촉구
거제저널 | 승인 2019.05.10 13:55

김한표 의원은 10일 오전 거제시 지역사무실에서 대우조선해양에 파견중인 산업은행 단장을 만나 대우조선 협력업체 성과급 지급을 강력 촉구했다.

이에 KDB 대우조선해양 경영관리단 박상문 단장은 “협력업체에 격려금 직접 지급 시 고용승계의 빌미가 될 수 있고, 불법 파견을 인정하는 부분이라 법무팀과 협의 중이다”고 밝혔다.

또 박 단장은 “직접 지급 보다는 협력사에 경영지원금 형식으로 지급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중이며, 154억(협력사 120여개, 1만7800명 대상) 규모의 복지 및 환경 개선 지원금을 구상 중이다”고 말했다.

김한표 의원은 “대우조선해양의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묵묵히 참고 일한 근로자들이다”며 “그들을 위해 장기간 고민 보다는 신속하고 실직적인 지원을 해주는 것이 대우조선 회생의 원동력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빠른 시일 내에 지급 방법과 일시를 검토 완료해 산업은행이 책임지고 실행해 달라”고 촉구했다.

이에 산업은행측은 “다음주에 검토 방법 및 금액을 확정해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지난해 12월 작성된 노사합의문에는 협력사 처우 개선에 대한 내용이 있었지만, 구체적인 내용이 없어 직영업체만 성과급이 지급되고 협력사는 받지 못했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HOT 뉴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