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일반뉴스
제41회 경남민속예술축제서 '거제농악보존회' 은상 수상
거제저널 | 승인 2022.11.14 11:36

거제농악보존회가 제41회 경남민속예술축제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제41회 경남민속예술축제는 경상남도 주최, 창녕군·창녕문화원 주관으로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창녕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됐다.

경남민속예술축제는 경남 지역에서 전래하는 우수한 민속예술의 발굴 및 전승·보존을 위해 1968년 제1회를 시작으로 올해 41회째 이어왔으며, 이번 축제는 코로나19로 인하여 3년 만에 열렸다.

올해는 거제시를 포함한 12개 시·군이 경연팀으로 참가했고, 직전대회 최우수팀 진주시 솟대쟁이놀이가 시연을 선보였다.

대회결과, 거제시는 거제농악보존회(대표 박동호)가 시 대표로 참가해 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거제농악은 경쾌한 꽹과리를 시작으로 장구, 북, 징, 소고 등 깊고 풍성한 소리를 내고, 형형색색 고깔모자와 깃발, 의상과 함께 전체적으로 화려한 꽃문양을 연상시키는 모습이 관객의 눈과 귀를 단번에 사로잡았다.

거제농악은 삼한시대부터 전해 내려오는 지역 전통문화로서 흥겨운 장단의 연희농악과 빠른 장단의 전법농악이 혼합된 구성이 특징이다.

또 다른 지역 농악에 비해 버꾸잽이, 소고잽이가 많은 편에 속해 보다 풍성하고 신명나는 판을 만들어 낸다. 이번 경연팀 중에서도 참가인원이 가장 많았다.

거제농악보존회는 1995년 창단해 27년 간 명맥을 유지하고 있으며, 시민의 날, 섬꽃축제 등 시 대표 행사뿐만 아니라 재능기부 공연까지 지속적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단체다.

거제농악 공연은 매년 거제에서 거제농악보존회 정기공연과 거제시전통 민속예술축제를 통해 볼 수 있다.

한편 최우수상은 창녕군(구계목도)이 수상해 2025년 한국민속예술제 도 대표로 출전할 기회를 얻게 됐다.

거제저널  gjnow3220@hanmail.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