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HOME 비지니스&정보 정보
'상승세' 한화오션, 1도크서 LNG운반선 4척 동시 건조...수익성 극대화다양한 선종→수익성 높은 LNG운반선 중심 생산체제 개편...카타르發 2차 물량도 기대
거제저널 | 승인 2023.10.26 09:04
<한화오션 거제사업장 제1도크에서 LNG운반선 4척이 동시 건조 중이다. 오는 11월4일 진수를 앞두고 막바지 공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한화오션>

오는 24년 22척, 25년 24척 등 LNG선 최다 건조기록 경신...수익성 개선 '주력'

한화오션(대표이사 권혁웅 부회장)의 거제사업장 제1도크. 26일 현재 이곳에서 대형 액화천연가스(LNG)운반선 4척이 동시에 건조되는 진기한 광경이 펼쳐지고 있다.

한화오션의 제1도크는 길이 530미터, 폭 131미터에 달하는 세계 최대 규모다. 여러 종류의 다양한 선박과 해양플랜트를 한꺼번에 건조할 수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런 도크에 가장 수익성이 좋은 LNG운반선 4척이 동시에 건조되고 있다. 이는 한화오션이 지속해서 추진해온 경영 정상화 노력을 상징하는 모습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동시 건조를 시작으로 제 1도크는 LNG선 4척을 연속적으로 건조하고, 제 2도크도 내년부터 LNG운반선 연속 건조에 들어갈 계획이다. 

한화오션은 앞으로 24년에는 22척, 25년은 24척을 연속 건조하는 등 역대 최다 LNG운반선 건조 기록을 매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 한화오션이 지금까지 가장 많은 LNG운반선을 건조한 것은 2018년으로 총 19척을 건조했다.

LNG는 대표적인 친환경 연료로 유럽과 아시아 지역의 지속적인 수요가 있다. 특히 유럽 지역에서는 러시아에 대한 에너지 의존을 벗어나기 위한 점진적인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LNG 개발 프로젝트와 연계된 LNG운반선의 수요도 안정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화오션은 LNG운반선 연속 건조를 통해 수익성 개선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한화오션은 현재 65척의 LNG운반선 수주잔량을 보유하고 있어 향후 안정적인 수익 구조를 유지하며 경영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또 조만간 카타르에서 2차 물량인 대규모 LNG운반선 발주도 예정돼 있어, 향후 한화오션의 LNG운반선 수주잔량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한화오션은 최근 글로벌 환경규제 강화에 따른 친환경 제품과 기술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며, ‘글로벌 오션 솔루션 프로바이더’로 거듭나겠다는 전략을 밝힌 바 있다.

한화오션 거제사업장 관계자는 “고부가가치 선박인 LNG운반선 연속 건조를 통해 수익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한화오션은 그동안 축적한 세계 최고 수준의 LNG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고의 품질과 납기일 준수로 선주들의 만족도를 더욱 높여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화오션은 LNG운반선, 쇄빙LNG운반선, LNG-RV, LNG-FSRU, LNG-FSU, LNG-FPSO 등 LNG 관련 모든 제품의 풀라인업을 완성하며 전 세계 LNG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거제저널  gjjn3220@daum.net

<저작권자 © 정의로운 신문 거제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