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저널
상단여백
기사 (전체 67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어혈은 어떻게 생길까?
어혈이 만들어지는 원인은 다양하다. 차가운 기운에 의한 ‘한’, 뜨거운 열에 의한 ‘열’, 부족한 활동 에너지로 인한 ‘기’, 혈액 오염으로 인한 ‘혈’, 노폐물로 인한 ‘담음’, 사고로 인한 ‘외상’ 등 여섯 지로...
편집부  |  2010-12-28 14:55
라인
들판의 소나무
어느 산에 가든 소나무가 있다. 산밑 숲정이에 모인 활엽수와 같이 봄 여름 가을 겨울을 지내는 소나무도 있고, 산허리에 덜렁 주저앉아 산새들과 산바람의 대화를 엿듣는 소나무도 있고, 벼랑 돌 틈에 뿌리를 내리고 자신...
편집부  |  2010-12-28 09:23
라인
거제개 이야기 ⑧
통영에서 돌아 온 에스는 예전보다 더 열심히 사냥을 했다.열심히 사냥을 해주면 주인이 다시는 자신을 남의 손에 넘기지 않을 것이라고 생...
반용근 편집국장  |  2010-12-24 14:36
라인
"세계적인 요트도시" 거제시를 꿈꾸며
2011년을 거제방문의 해로 꿈의 바닷길 거가대교를 건너 조선 산업 해양문화 관광 휴양도시 거제시를 찾는 관광객들이 줄을 잇고 있으나 아직도 관광객 손님을 맞이할 준비가 되었는지 시민들에게 조심스럽게 묻고 싶습니다....
편집부  |  2010-12-22 14:06
라인
다리
지난 한 주일을 생각해 본다. 무엇인지 모르는 것에 쫓기며 산 것 같다. 주위 사람들과 원만하지 못한 한 주일이었음도 후회한다. 어디까지 원칙을 따르고, 어디부터는 너그러워야 하는 것인지를 가늠할 수가 없다. 얼마나...
편집부  |  2010-12-20 10:28
라인
2011년 “FUN & JOY” 하십시오.
타 지역에 비해 다소 따뜻한 기온의 아름다운 섬- 거제에도 바깥바람이 제법 차가운 요즘입니다. 거제 시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이제 20...
편집부  |  2010-12-17 13:15
라인
거제개 이야기 ⑦
지난 199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거제의 오지(奧地)에는 드물게 한두마리 정도의 거제 토종개가 남아 있었다.특히 1990년대 초반까지 ...
반용근  |  2010-12-17 09:40
라인
거가대교의 개통과 거제의 대변혁
5천년 역사의 대변혁! 생각만 해도 가슴 벅차다. 역사적 거가대교의 개통으로 거제는 이제 대변혁의 시대를 맞게 되었다. 7년간의 대역사...
편집부  |  2010-12-13 11:04
라인
거제개 이야기 ⑥
주인 아들 목숨 구한 거제개 설화(說話)거제시 장목면에는 주인의 아들 목숨을 구한 개의 설화(說話)가 전해져 오고 있다.‘부인이 아이를...
반용근 편집국장  |  2010-12-10 13:35
라인
놓아주기 연습
채소 값이 두 배로 뛰었다. 흔히 장마철에 있는 일이다. 긴 장마철에는 어느 채소든 값이 오르기 마련이다. 연약한 채소가 비에 맞아 녹아 버리기도 하고, 출시를 위한 작업을 하지 못하여 값이 오르기도 한다. 이런 때...
편집부  |  2010-12-06 10:20
라인
거제개 이야기 ⑤
거제개는 진돗개, 해남개, 제주개 등과 함께 한국 섬 지방 고유의 토종개로 추정된다.예부터 거제 섬에서는 개를 묶지 않고 목줄 없이 풀...
반용근 대표  |  2010-12-02 17:04
라인
체벌금지 후 지금 학교 현장에서는
과거에도 간혹 교육현장에서 일어났지만 체벌의 논쟁 이후에 교육현장에서는 감당할 수 없는 일이 일어나고 있다. 얼마 전 학교 현장에서 상...
편집부  |  2010-12-02 10:02
라인
거제도 관광 발전을 위한 제언
관광지의 발달은 그것을 둘러싸고 있는 교통수단의 발달을 요구하고 교통수단의 발달은 역으로 관광지 발달을 가속화시킨다. 2천년대의 관광거제를 꿈꾸는 거제도민들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교통수단의 발달을 요구하고 있다....
반용근 편집국장  |  2010-12-01 14:19
라인
나의 일기
오늘도 늦게 일어났습니다. 매번 일요일에는 늦잠 자던 버릇이 잘 고쳐지지 않습니다. 이번 주 미사만은 절대로 늦지 않으리라 하던 엊저녁의 다짐도 허사입니다. 잠만 들면 모두 나의 머리 속에서 지워지나 봅니다. 아침 ...
편집부  |  2010-11-29 10:07
라인
황소 한 마리 값과 맞먹던 ‘거제개’
1950년대 초, 삼거마을 윤봉권씨는 동부면 산촌마을 친구 집에서 거제개 수캉아지 한 마리를 사왔다. 특별한 이름을 지어줄 것도 없어 ...
반용근 대표  |  2010-11-26 14:28
라인
남해안시대의 새로운 힘
부산과 거제를 잇는 새로운 동맥이 뚫렸다.거칠고 황량했던 유배의 땅이며, 수탈과 가난과 고립의 섬에서 새로운 조선 산업의 메카로, 해양...
편집부  |  2010-11-22 14:06
라인
증상으로 알아보는 혈액 오염 지수
혀로 혈액 오염을 알아보는 것은 간단하지만 구체적인오염 정도를 알기에는 한계가 있다. 혈액이 오염되어도 사람에 따라 오염 정도가 다르다. 혈액이 막 오염되기 시작한 사람과 혈액 오염이 심각한 사람은 당연히 혈액을 정...
편집부  |  2010-11-22 09:39
라인
나무 이야기
나는 요즈음 달라져버린 현실에 황당해할 때가 많다. 늘 그렇다고 생각했던 일도 정말 그럴까 하고 회의에 빠지는 경우도 있다. 나무처럼 성숙한 학생들이 교수님이 지나가는 앞으로 담배 연기를 뿜어낸다든지, 강의실에 휴지...
편집부  |  2010-11-22 09:06
라인
옥포 도심 주차난 해결, 우리 함께 이루어 냅시다.
전기풍 시의원이 지난 16일 제139회 거제시의회 임시회에서 의결된 거제시 옥포지역 주차장 조성사업 부지매입 건 관련 "옥포 도심 주차...
편집부  |  2010-11-20 12:27
라인
거제개 이야기③
거제개는 백색, 황색, 검정색, 바둑이 등 색상이 다양했다. 체구는 진돗개보다 약간 큰 셈이었고 귀는 대체로 끝부분 약간이 서지 않고 ...
반용근 대표  |  2010-11-19 16:45
Back to Top